2021년 7월 14일 주요 뉴스

미개봉 ‘슈퍼마리오64’ 18억원에 팔렸다…비디오게임 최고가/ 연합뉴스 (Yonhapnews)

함정 최후의 방어를 맡을 근접방어무기체계(CIWS)-II 입찰에 한화시스템과 LIG넥스원이 제안서를 제출
올해 안에 개발에 착수해 국산화 개발을 본격화한다. 2030년까지 CIWS-II 5대를 양산하는 것이 목표다. 총 사업비는 약 3200억원 규모
핵심 기술은 크게 다섯가지다. △AESA(능동위상배열레이더) △함정용 전자광학추적장비(EOTS) △사격통제체계 △체계통합성 △스텔스성 등이다
함정 미사일 더 빨라졌는데 우리는 단종된 요격무기…‘국산화’ 속도낸다

‘삼성 이미지센서’ 탑재 글로벌완성차 하반기 나온다 [삼성전자, 전장사업 공략]

삼성電, 차량용 이미지 센서 내놔…후방카메라 등에 적용
현대차, 세종스마트시티서 자율주행 ‘로보셔틀’ 시범운행
이재용 부회장·정의선 회장, 이제 車로 격돌

람다 변이는 지난해 8월 페루에서 처음 발견 인도의 ‘델타 변이’ 등에 이어 11번째로 확인돼 ‘람다’라는 이름이 붙었습니다
아르헨티나와 칠레 등 중남미를 중심으로 확산됐고 현재는 미국, 영국을 포함해 29개 나라로 퍼졌습니다
최근 두 달간 페루에서 발생한 신규 확진자 중 82%가 람다 변이 감염
국제보건기구는 지난달 람다 변이를 ‘관심 변이’로 분류했고, 현재까지 그 기준을 유지
우려 변이로 격상된 알파 변이나 델타 변이만큼 위협적이라고 아직은 판단하지 않는 겁니다
람다 변이가 대부분인 페루의 치명률이 높아 백신 회피 우려도 제기
칠레와 페루에선 대다수가 중국산 백신을 접종한 데 따른 결과라는 분석도 나옵니다
남미 지역은 의료체계가 상당히 낙후돼 있어서 치명률이 높아 보일 수 있습니다. 바이러스 자체의 독성을 알기 위해서는 선진국에서 더 많은 연구가 이뤄져야 합니다
남미발 ‘람다 변이’까지 등장…페루 확진 80% 이상

“상호주의 원칙 따라 특수목적으로 중국 방문한 우리국민 격리면제해야”
“중국이 수용 않으면 우리 정부도 특수목적 중국인 격리면제 중단해야”
“정부 조치 없으면 제주 입도 중국인에 대한 별도 검사, 격리조치 하겠다”
원희룡 “우리국민 中서 3주 격리, 중국인 韓서 격리면제”

전 대통령의 투옥으로 시작된 시위가 폭동으로
현지 엘지(LG)전자 공장이 전소됐고, 삼성전자도 창고가 약탈당하는 등 피해
남아공 폭동 72명 사망…엘지 공장 전소, 삼성 창고 약탈